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평택시, ‘2025 평택시 가축분뇨 관리 계획 수립’ 중간보고회가져

김진태 기자 jtk@kihoilbo.co.kr 2018년 11월 20일 화요일 제0면

평택시는 지난 19일 오후 통합방위종합상황실에서 시의원, 환경전문가, 유관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축산 환경개선의 정책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가축분뇨 관리 세부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2018112001010007312.jpg
이번 용역은 지난 6월에 착수해 추진하고 있으며,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의 규정에 따라 오는 2025년까지 평택시 가축분뇨 관리 세부계획 수립에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이번 용역은 시의 지리적, 환경적 특성을 고려, 발생하는 가축분뇨를 효율적이고 적정하게 관리 및 처리하고, 현재 가축분뇨의 축산농가 개별처리 방식에서 공공 영역에서 처리하는 것으로 비중을 높이는 방안 마련을 위해 환경부문 및 건설부문의 기술 활동이 가능한 엔지니어링 업체가 입찰에 참여토록 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관내 권역별 축산농가의 사육·가축분뇨 발생에 대한 실태조사 ▶공공처리시설의 입지 필요성 등 설문조사 ▶타시군의 공공처리시설 벤치마킹 실시 ▶평택시 지리·사회적 환경 및 현황 기초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분석 등을 통해 향후 10년간 평택시의 축산환경의 개선을 위한 가축분뇨의 정책방향과 기본 방침 등을 제시했다.

이종호 부시장은 "가축사육환경 조사, 분석, 개선방안이 제시된 보고회에서 도출된 의견과 적정검토사항을 용역에 반영, 축사 및 가축분뇨에서 발생하는 악취문제 및 환경오염에 대한 시민의 부정적 시각를 해소 시키며 평택 특성에 부합하는 축산환경 개선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평택=김진태 기자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