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 임직원, ‘쪽방 밀집촌’ 찾아 동절기 온정 나눠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8년 12월 06일 목요일 제16면

삼성 임직원들이 ‘쪽방 밀집촌’을 찾아 동절기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과 온정을 나눴다.

2018120601010001927.jpg
삼성 임직원들은 서울, 부산, 대구, 대전, 인천 등 전국 5개 도시의 쪽방 밀집촌 10곳에 5천700여 가구를 방문해 봉사활동을 벌였다.

2004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15년재 지속되고 있는 쪽방 봉사 활동에는 삼성전자를 비롯해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생명, 삼성물산 등의 임직원 270명이 참여했다.

봉사에 참가한 임직원들은 주민들에게 쌀, 장조림 캔, 곰탕 파우치 등 장기 보관이 가능한 부식류로 구성된 생필품을 전달하고, 쪽방에 홀로 있는 어르신들에게 안부를 물으며 온정을 나눴다.

지난해와 올해 연속으로 봉사활동에 참가한 삼성전자 송무근 연구원은 "추운 겨울 쪽방에서 생활하시는 어르신들을 뵈어, 작으나마 사회에 보탬이 돼야겠다는 마음을 갖게 된다. 내년에도 봉사에 꼭 참가하겠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와 계열사들은 매년 3억 원 규모로 지원해 올해까지 누적 50억 원 상당의 생필품을 쪽방에 거주하는 9만5천여 가구에게 지원해 왔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