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당신의 그림자 갖고 싶다 이 이야기는 거기서 시작

인천아트플랫폼 ‘온전한 밤’ 공연 극단 작은방·작가 양정욱의 컬래버
타인 그림자를 제 것으로 만들려는 한 남자의 에피소드 엮어내 무대로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2018년 12월 18일 화요일 제13면
2018121801010006181.jpg
인천아트플랫폼 9기 공연예술 입주단체의 올해 마지막 창작 작품이 무대에 오른다. 인천문화재단 인천아트플랫폼은 공연예술 입주단체 창·제작 프로젝트의 마지막 창작 작품으로 극단 작은방의 ‘온전한 밤’을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인천아트플랫폼 C동 공연장에서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온전한 밤’은 한 남자가 본인의 그림자와 다른 또 하나의 특별한 그림자를 만난 이후 제3의 그림자를 온전히 자신의 것으로 만들어 가는 과정을 재미있는 에피소드들로 구성한 공연이다.

극단 작은방은 이번 창작 프로젝트에서 인천아트플랫폼 9기 레지던시 시각예술 분야 입주작가인 양정욱과 의기투합해 공연을 준비했다. 양 작가는 일상과 주변을 관찰하고 풀어낸 이야기를 작품에 담아내는 작업을 주로 해 왔다.

두 작가는 인천아트플랫폼 레지던시에서 만나 예술적 흥미를 느꼈던 지점을 서로 공유하고 연구한 끝에 어떠한 형식에도 얽매이지 않고 오로지 재미있는 공연을 만들어 보자는 데 초점을 맞춰 이번 창작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극단 작은방과 양정욱 작가는 이번 프로젝트 공연을 시작으로 앞으로 다양한 방식의 협업 작업을 염두에 두고 있다. 장르적 경계를 넘어 예술언어로 소통하며 만들어 낸 새로운 형식과 형태의 작품이 관객들에게 어떻게 받아들여질지 두 작가도 기대하는 바가 크다.

공연은 인천아트플랫폼 홈페이지(www.inartplatform.kr)를 통한 사전 예약과 당일 현장방문을 통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정보는 인천아트플랫폼(☎032-760-1011)으로 문의하면 안내된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