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통문화 즐기고 지킨 우리 모습 ‘찰칵’

수원문화재단, 기획 전시 마련 3년간 전통문화관 발자취 담아 3월 17일까지 진행·무료 관람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9년 01월 11일 금요일 제13면
▲ 수원문화재단은 3월 17일까지 전통문화관 기획전시실에서 활동기록 사진전 ‘사진 속 전통을 담다’를 진행한다.  <수원문화재단 제공>
▲ 수원문화재단은 3월 17일까지 전통문화관 기획전시실에서 활동기록 사진전 ‘사진 속 전통을 담다’를 진행한다. <수원문화재단 제공>
수원문화재단은 3월 17일까지 수원전통문화관 기획전시실에서 수원전통문화관 활동기록 사진전 ‘사진 속 전통을 담다’를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2015년 3월 수원전통문화관 개관 이후 약 3년 8개월간의 발자취를 사진을 통해 되짚어 보는 기획전이다.

‘세시풍속 북새통’, ‘생활이 예술이 되다’ 등 전통문화예술 행사, 공연 프로그램과 ‘어린이 사자소학’, ‘안다미로 궁중수라’ 등 교육 프로그램이 사진에 생생히 담겨 있다.

또 어린이 과거시험 체험 프로그램 ‘불통무귀’ 문·무과 작품과 규방공예 시민정규과정, 전통식생활 교육 프로그램 수강생들의 작품도 슬라이드 영상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전시장에는 전시된 사진들로 제작된 도안을 따라 관람객들이 컬러링해 볼 수 있는 상설 연계 체험코너도 마련돼 있다.

‘사진 속 전통을 담다’의 관람료 및 체험료는 무료이며,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공휴일과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