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장선 평택시장, 미2사단 찾아 한미간 교류 확대 방안 논의

김진태 기자 jtk@kihoilbo.co.kr 2019년 01월 17일 목요일 제0면

평택시가 주한미군과 문화 등 다양한 교류 확대를 위한 방안 모색에 나섰다.

2019011701010006397.jpg
정장선 평택시장은 지난 16일 험프리내 미2사단 사령부를 찾아 맥킨 사단장과 한미간 교류 확대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정장선 시장을 맞은 맥킨 사단장은 "시장님의방문은 언제든 환영한다"며 실질적인 교류확대 방안에 대해 환담을 나눴다.

이날 맥킨 사단장은 장교ㆍ장병 및 가족들이 평택시민들과의 다양한 교류활동을 소개하며, 미군과 지역 주민들 간 식당 및 쇼핑 투어 등 활발한 민간교류 방안을 제안하고, 보다 많은 정보를 제공해 줄 것을 시에 요청했다.

이에 정 시장은 "사단장님의 좋은 제안에 대해서는 실무진에서 세심하게 준비해 추진하겠다"며 "앞으로 평택항투어 등 각종 민간 교류 시 시에서는 버스 제공 등과 부대에서 원하는 문화공연을 제안해 주시면 적극적인 지원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더해 정 시장의 미군들과 볼링 등 스포츠 교류를 확대 제안에 맥킨 사령관은 "미군들이 야구를 좋아하기 때문에 평택에 야구단이 없다면 평택야구단을 창설해 줄 것"을 제안하기도 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환담자리에서 여러 가지 실질적인 교류 확대 방안이 언급됐다"며 "특히 민간교류 확대를 위해서 미군과 시민이 함께 참여해 소통할 수 있도록 조례제정 등을 통한 한미 간 교류 협력체 구성을 검토 하겠다"고 말했다.

평택=김진태 기자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