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상호 하남시장, 13개 동 ‘주민과의 대화’ 시간 모두 마쳐

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2019년 01월 31일 목요일 제5면

김상호 하남시장이 지난 21일 천현동을 시작으로 29일 신장2동까지 13개 동 ‘주민과의 대화’ 시간을 모두 마쳤다.

2019013001010010950.jpg
주민과의 대화는 2019년 시정목표와 주요 사업을 설명하고, 지역 현안사업과 관련한 주민들의 요청에 답변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대화를 통해 총 200여 건에 달하는 폭넓은 의견이 수렴됐고, 건의된 사항은 면밀한 현장 확인과 검토를 통해 시정에 반영할 계획이다.

천현동 대화에서 3기 신도시와 관련된 질의가 나오자 김 시장은 "주민·기업인·문화인·교육인과 만나 진심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주한미군 공여지 개발과 관련해서는 "올해로 시 승격 30주년을 맞는 시는 도시 밑그림을 그려야 한다"며 "이 중 주한미군 공여지 개발이 중요한 부분과 지난해 주민들이 제시한 행정복지타운을 포함해 여러 가지 안을 갖고 올해 주민 의견을 수렴, 사업 구상을 확정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시장은 "주민과의 대화는 지역 현안을 보다 깊게 이해하고 주민들과 교감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됐다"며 "주민 의견이 곧 정책이다. 주민들의 고견을 협치를 통해 시정에 적극 반영해 하남시 균형발전을 반드시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