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항 ↔ 숙소 무거운 짐 직접 나르지 마세요 내달부터 해외여행객 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인천공항公, 인천시·한진 등과 新중년 일자리 창출 위한 협약 이용객 편의향상까지 일석이조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2019년 02월 13일 수요일 제7면
▲ 12일 오후 인천공항공사 회의실에서 열린 인천공항공사-인천시-계양구-한진-CJ대한통운-스마일시스템 간 ‘신중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해외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업무협약’ 체결행사에서 인천공항공사 정일영(왼쪽 4번째) 사장 및 참석자들이 협약 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공항공사 제공>
▲ 12일 오후 인천공항공사 회의실에서 열린 인천공항공사-인천시-계양구-한진-CJ대한통운-스마일시스템 간 신중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해외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업무협약 체결행사에서 인천공항공사 정일영(왼쪽 네 번째) 사장 및 참석자들이 협약 체결 후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공항공사 제공>
이르면 올해 3월 인천국제공항에서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시와 계양구, 한진, CJ대한통운, 스마일시스템 등과 ‘신(新) 중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해외 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는 여행객의 짐(캐리어 등)을 숙소에서 공항, 공항에서 숙소로 당일 배송해주는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인천공항에 입점한 택배사업 운영사와 사회적기업인 스마일시스템과의 협업을 통해 운영된다. 각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오는 3월 중 인천공항에서 ‘해외 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협력할 방침이다.

공사는 해당 서비스가 본격 도입되면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봤다.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이용객의 편의와 중년 세대를 위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