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성현, 최고액 모자 쓰고 5승 도전

LPGA 투어 3년차에 필리핀 기업과 여자골프 최고 대우 메인 후원계약

연합 yonhapnews.co.kr 2019년 02월 15일 금요일 제20면
▲ 사이러스 쉐라팟 ‘솔레어 리조트 앤 카지노’ 부사장이 14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박성현 프로의 메인후원사 조인식에서 모자를 씌워주고 있다.  /연합뉴스
▲ 사이러스 쉐라팟 ‘솔레어 리조트 앤 카지노’ 부사장이 14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박성현 프로의 메인후원사 조인식에서 모자를 씌워주고 있다. /연합뉴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3년 차에 접어든 박성현(26)이 필리핀 기업 블룸베리 리조트 앤 호텔과 메인 후원 계약을 맺고 14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조인식을 열었다.

박성현은 앞으로 2년간 블룸베리 리조트 앤 호텔 산하기업인 솔레어 리조트 앤 카지노의 로고를 달고 LPGA 투어 등에서 활약한다. 박성현의 매니지먼트사인 세마 스포츠마케팅은 양측 합의에 따라 구체적인 계약조건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박성현의 이름값에 부합하는 여자골프 사상 최고 조건"이라고 설명했다.

박성현이 2017년 2월 하나금융그룹과 2년 계약을 맺은 후 만료돼 필리핀 기업과 새로 계약했다. 당시 계약 규모는 대략 15억 원에서 20억 원 사이로 추정된다. 이성환 세마 스포츠마케팅 대표는 이번 계약 규모를 추정한 기사 하나를 예로 들며 "그와 비슷한 규모"라고 답했다. 이 대표에 따르면 박성현은 필리핀 기업과 2년간 70억 원 정도 규모의 계약에 합의한 것으로 보인다.

21일 LPGA 투어 혼다 타일랜드에서 2019시즌 레이스를 시작하는 박성현은 "올해 메이저 대회를 포함해 시즌 5승을 목표로 도전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연합뉴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