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관 재활용 사업 통해 미세먼지 저감 한뜻

남동발전·홈플러스·인천시 CSV 협약 석탄회로 만든 조경석 에코스톤 판매 재원 활용해 취약계층 공기청정기 보급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2019년 02월 15일 금요일 제17면
한국남동발전㈜은 14일 홈플러스 인천 연수점에서 인천시, 홈플러스와 공동으로 미세먼지 저감 시민생활지원을 위한 공동 사회적 공유가치 창출(CSV)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체결한 공동 CSV 사업은 한국남동발전 영흥발전본부에서 발생되는 석탄회를 재활용해 만든 친환경 원예·조경석 에코스톤을 대형마트에서 할인판매하고, 행사로 모아진 재원은 인천지역 미세먼지 저감 시민생활지원사업의 일환으로 활용해 취약계층 시민들에게 마스크와 공기청정기를 보급하는 시민참여형 CSV 사업이다.

한국남동발전이 원자재 공급과 친환경 상품 개발을 담당하고, 홈플러스가 제품 판매와 특판행사 및 사회복지단체인 홈플러스 e파란재단과 연계해 지원사업을 수행한다.

인천시는 홍보와 시민생활지원사업을 총괄한다. 한편, 영흥발전본부는 직원들이 급여에서 매월 약정금액을 기부해 모은 나눔펀드를 제품 판매량에 연계해 매칭 그랜트 형태로 기부할 예정이다.

유준석 영흥발전본부장은 "민·관·공이 힘을 합쳐 미세먼지로부터 시민의 건강을 지키는데 기여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CSV 사업의 개발을 통해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