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일우 누나, 대표 노총각과 '블라인드 썸' 가나, 데뷔 초 '나혜미'와 시트콤을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2월 17일 일요일 제0면

정일우 누나, 간판 노총각과 '썸 블라인드' 갈까... 나혜미와 데뷔 초 '시트콤'으로

정일우의 누나가 김건모를 좋아한다고 해 스튜디오가 뒤집어졌다.

17일 SBS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한 정일우는 자신의 누나가 38세라면서 골드미스임을 전했다.

photo_1550407017.jpg
▲ 정일우 누나 (SBS)

무엇보다 "누나가 좋아하는 분이 있다"라면서 "김건모씨를 좋아하신다"라고 말했다.

정일우 누나가 '김건모'의 이름을 말하자, 김건모의 어머니는 깜짝 놀랐다. 자막에도 '경사났네'라는 글자가 떴다.

김건모는 '미우새'의 간판 멤버이자, 대한민국 노총각 대표다. 일부 네티즌들은 정일우 누나와 김건모의 만남을 방송해달라는 말도 했다.

또 현재 정일우 누나의 미모 부터, 나이 그리고 SNS 등에 대해 많은 관심이 쏟아지는 중이다.

정일우는 MBC '거침없이 하이킥'에서 이순재의 둘째 손자로 열연했다. 당시 나혜미가 짝사랑하는 '이윤호' 역할을 맡아 반항아 이미지를 어필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