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디오스타’ 안우연, ‘개인기 자판기’ 등극! …신기방기 ‘코 피리’ 등장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3월 06일 수요일 제0면

배우 안우연이 뜻밖의 개인기 자판기에 등극하며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오늘 밤 11시 10분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송재림, 이주연, 곽동연, 안우연이 출연하는 ‘주연 즈음에’ 특집으로 꾸며진다.

01.jpg
▲ 사진 = MBC ‘라디오스타’ 제공
안우연은 ‘아이가 다섯’, ‘힘쎈여자 도봉순’, ‘써클 : 이어진 두 세계’, ‘청춘시대2’, ‘식샤를 합시다3’ 등 최근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주목받는 배우. 오는 27일 방송 예정인 MBC 수목드라마 ‘더 뱅커’에서 김상중, 채시라, 유동근 등 쟁쟁한 대상 배우들과 함께 출연을 확정해 연기력을 뽐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라디오스타’가 첫 예능 토크쇼 출연인 안우연. 우선 안우연은 신기방기한 ‘코 피리’로 모두를 놀라게 했는데 자신의 코를 이용해 도레미파솔라시도는 물론, 다양한 곡을 소화해 물개 박수를 치게 했다.

뿐만 아니라 안우연은 자신이 평소 유승호의 웃는 모습을 닮았다는 소리를 듣는다며 즉석에서 이를 재연했고, 김상중과 이선균 성대모사까지 제대로 시전해 큰 호응을 얻었다고. 특히 그는 200% 싱크로율 연기로 자신이 백 번을 넘게 본 영화를 완벽 재연해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무엇보다 그는 MC들의 요청에 모두 응하는 당돌한 예능 신인의 모습으로 이름을 제대로 각인 시킬 예정. 개인기를 척척해 낸 안우연은 이주연이 춤을 추면 즉석에서 호흡을 맞추는 등 눈길을 제대로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