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윤화섭 안산시장, 독 아헨특구시 소재 한국기업 ‘센트랄’ 방문

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2019년 04월 03일 수요일 제0면

안산시는 윤화섭 시장과 스마트시티 방문단이 우호협력체결을 맺은 독일 아헨특구시에서 스마트기술 등으로 주목받고 있는 기업체를 잇따라 방문했다고 3일 밝혔다.

2019040301010001517.jpg
윤 시장 방문단은 지난 1일(현지시간) 독일 아헨특구시의 기술산업단지인 TPH에 입주한 한국기업 ‘센트랄’을 방문했다.

‘센트랄’은 자동차 핵심부품 연구개발(R&D)부터 생산까지 하는 업체로, 미래자동차 핵심부품사로 거듭나기 위해 독일에 독립 법인을 세워 연구개발에 힘쓰고 있다.

이어 4차 산업혁명을 적극적으로 수용하고 현장 중심의 디지털 기술과 공정을 실험하고 있는 DCC(Digital Capability Center)를 견학했다.

또 아헨공대와 합작으로 연구해 스마트 생산 라인에서 소형 전기차와 4륜 전기자전거를 생산하는 이고 모빌(e.GO Mobile)을 찾아, 아헨공대와의 협업에 대한 설명을 듣고 전기자전거를 시승했다.

이고 모빌은 조만간 폴크스바겐과 함께 전기자동차를 생산할 계획이다.

윤 시장은 "아헨특구시에서 연구와 실험, 생산 활동하는 기업들을 방문해보니 스마트시티를 구상하는 안산에 시사하는 점이 많았다"며 "국내외 유수 기업을 안산으로 유치하기 위해 기업 간, 기업-공공기관 협력체계를 구체화하는 플랫폼을 구축하고 각 기업의 실정에 맞는 지원이 가능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