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포경찰서, 지인 70대 남성에게 염산 뿌린 50대 여성 체포

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2019년 04월 12일 금요일 제0면

김포지역 한 아파트에서 지인인 70대 남성을 다치게 할 목적으로 염산을 뿌리고 흉기를 휘두른 5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김포경찰서는 11일 특수상해 혐의로 A(50)씨를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다.

 A씨는 이날 오전 9시께 풍무동 한 아파트 복도에서 주민 B(74)씨를 향해 염산을 뿌리고 흉기를 휘둘러 주민 3명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염산이 복도 바닥에 뿌려지면서 화상을 입지는 않았지만 흉기에 팔 부위를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사건 현장에서 승강기를 기다리던 주민 2명은 A씨가 뿌린 염산이 튀면서 얼굴과 발에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B씨는 A씨의 지인으로 파악됐으며, 나머지 주민 2명은 A씨와 전혀 모르는 사이인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이 아파트 옥상에 있다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체포됐다.

 경찰은 아파트 바닥에 뿌려진 염산을 제거하는 등 안전조치를 하는 한편, A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 등을 추궁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B씨를 다치게 할 목적으로 범행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현재 피해자들이 다 병원 치료 중이어서 아파트 폐쇄회로(CC)TV 영상을 분석하며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