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포페이, 전국최초 모바일·카드형 발행

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2019년 04월 17일 수요일 제0면

김포시는 지역화폐인 김포페이를 전국최초로 모바일 및 카드형으로 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지난달 18일부터 모바일형 지역화폐를 시범운영하면서 가맹점을 모집해 왔으며, 이날 부터 김포페이 모바일 회원가입자를 대상으로 실물카드 발급을 지원한다.

김포페이는 하나의 플랫폼에서 모바일과 카드 결제 방식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방법으로 이는 시가 전국 최초이며, KT의 블록체인 기반의 지역화폐 플랫폼인 "착한페이" 서비스를 통해 발행한다.

현재 국내에서 유통되고 있는 대다수의 지역화폐는 종이형태 상품권인데, 지류형 상품권은 사용이나 환전이 불편하고, 음성적인 유통이 가장 큰 문제점으로 꼽힌다.

또한 종이 제작에 따른 유통 비용이 많이 들어간다는 단점이 있다.

김포페이는 이러한 지류형 지역화폐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모바일 앱 기반의 상품권 발행 및 큐알(QR)코드 결제방식을 적용했다.

또 전국 최초로 IT취약계층을 위해 KEB하나카드와 플랫폼을 연동한 체크카드를 발행해 지역화폐를 하나카드 가맹점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시는 지역화폐 발행을 기념해 특별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달 중에 소비자가 김포페이를 구입(충전)할 때 10%의 대박 할인혜택을 주는 것으로 소비자가 현금 9만 원으로 김포페이 10만 원을 구입해 사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시 재정이 투입되는 만큼 김포페이의 안전한 유통과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두 가지 목적을 모두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