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은, 기준금리 연 1.75%로 동결

박노훈 기자 nhp@kihoilbo.co.kr 2019년 04월 18일 목요일 제0면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연 1.75%로 동결했다.

18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한은은 이날 금융통화위원회 본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재 수준으로 유지했다. 이로써 기준금리는 지난해 11월 1.50%에서 1.75%로 인상된 이후 동결상태다.

금통위 결정은 시장의 예상대로라는 평가다. 금융투자협회가 지난 3∼8일 104개 기관 채권 관련 종사자 200명을 상대로 한 설문조사에서 ‘동결’ 응답률은 97%였다.

올해 들어 국내외 경기가 예상보다 빠르게 둔화한 점도 이번 결정의 주요 배경이 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월까지 현재 경기를 나타내는 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11개월 연속, 미래 경기를 예측하는 선행지수 순환변동치는 9개월 연속 하락했다.

정부의 ‘9·13 대책’ 등으로 가계부채 증가세가 확연히 둔화, 한은이 2017년 이후 두 차례 금리 인상의 근거로 내세웠던 ‘금융불균형’ 문제도 다소 완화됐다는 평가다.

이 같은 배경에서 금리는 ‘인상’보다는 ‘인하’로 방향전환 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 나온다. 그러나 이는 시기상조라는 게 일반적인 해석이다. 세계 경기의 흐름이 여전히 불확실성에 놓여 있는 만큼 당분간 관망 상황이 지속될 것이라는 시각이 지배적이다.

박노훈 기자 nhp@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