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섬유지원센터 지원반, 이달 중 산업단지·센터 등 방문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2019년 04월 18일 목요일 제0면

경기도가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입주기관들과 함께 도내 섬유·가죽·패션업종 중소기업의 경영애로 해소를 위해 뭉쳤다.

도는 이 같은 내용의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입주기관 종합지원반’을 구성, 운영에 들어갔다고 18일 밝혔다.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이하 센터)는 도 섬유산업의 활성화를 도모하고, 섬유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 2013년 양주에 설립된 기업지원 플랫폼이다.

올해 새롭게 시작하는 ‘입주기관 종합지원반’은 경기섬유산업연합회,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북부사무소 등 센터 입주 10개의 지원기관 실무자로 구성됐다.

종합지원반은 기업 현장방문을 통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이에 대한 문제점을 진단해 해소 방안을 공동으로 수립한다.

각 기관별로 섬유산업 육성, 이업종 교류, 중소기업 권익대변, 금융지원, 수출지원, 기술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애로해소를 지원한다.

이들은 이달 중 양주 테크노시티를 시작으로 섬유기업이 집적돼 있는 산업단지·센터 등을 차례로 방문할 예정이다. 상세 일정은 추후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https://www.gtextopia.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