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산시 지역화폐 ‘다온’ 한달만에 가맹점 8400개 확보·40억원 판매

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2019년 05월 02일 목요일 제8면

안산시는 안산사랑상품권 ‘다온’ 지역화폐를 발행한 지 한 달 만에 가맹점 8천400개소를 돌파하고 판매액은 40억 원을 넘었다고 1일 밝혔다.

2019050201010000508.jpg
 ‘다온’이 폭발적인 인기를 끈 이유는 지역 내 소비 촉진을 통해 지역 자금의 역외 유출을 막아 골목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민관이 함께 노력한 결과다.

 시는 가맹점 모집을 위해 찾아가는 설명회를 개최하고 맘카페,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활용해 온라인 홍보를 강화했다. 또 자원봉사자, 맞춤형 방문마케터, 학생 등 다온서포터스를 활용해 일대일 방식으로 모집을 진행했다.

 특히 시는 지역화폐 판매 촉진을 위해 복지포인트, 각종 행사비, 시상금 등을 다온으로 지급하는 등 판매에 앞장섰다.

 또한 청년기본소득(청년수당), 산후조리비 등 정책수당 지급, 찾아가는 판매처 운영, 안산시사회복지협의회·택시협회 등 구매 동참 협약을 통해 지역 단체의 적극적인 동참을 이끌어 냈다.

 윤화섭 시장은 "짧은 기간에 8천400개소 가맹점을 확보하고 40억 원 판매 실적을 달성한 것은 지역주민들이 지역 경제공동체 살리기에 한뜻으로 동참한 결과"라며 "골목경제 살리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안산사랑상품권 ‘다온’ 발행 기념으로 6월 30일까지 10% 특별 할인을 실시한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