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 남동경찰서,상품권 판매소 강도 미수 그친 30대 남성 검찰 송치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2019년 05월 02일 목요일 제0면

사시미 칼을 들고 상품권 판매소에서 강도 짓을 하려던 30대 남성이 검찰에 넘겨졌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인천시 남동구에 위치한 한 상품권 판매소에 흉기를 들고 들어가 현금을 뺏으려 한 혐의(특수강도미수)로 A(30)씨를 검찰에 송치했다고 1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2일 오후 3시께 구월동의 한 상품권 판매소에서 흉기를 들고 현금을 뺏으려 했으나 판매소 관계자가 비상벨을 누르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도주 과정에서 경찰의 추적을 피하기 위해 골목에 들어가 옷을 갈아 입는 등 치밀함도 보였다. 그러나 경찰은 A씨의 동선이 예상되는 CCTV 전부와 버스의 블랙박스 등을 분석해 사건 발생 이틀 후인 24일 중구 운서동의 주거지 앞에서 A씨를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생활고로 인해 범행을 저질렀지만 가게 주인이 비상벨을 누르자 그대로 도망가 버렸다"며 "A씨가 이용한 시내버스의 블랙박스 등을 추적해 찾아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