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 "축구 종합센터 유치 시 도비 100억 지원할 것"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2019년 05월 13일 월요일 제26면
‘제2의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NFC)’로 불리는 축구종합센터 후보지 결정을 앞두고 경기도가 지원사격에 나섰다. 도내 지자체 유치 시 100억 원 상당의 도비 지원을 약속한 것이다.

12일 도에 따르면 현재 제2NFC 후보지는 1·2차 심사와 현지 실사를 거쳐 김포시·용인시·여주시(이상 경기), 천안시(충남), 장수군(전북), 경주시·상주시·예천군(이상 경북) 등이 경쟁 중이다.

도는 김포·여주·용인 3개 시 요청에 따라 이들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한 곳이 최종 후보지로 선정될 경우 선정된 시에 도비를 지원하겠다는 방침이다.

도는 "축구종합센터 후보지 선정은 정치논리가 아닌 축구 발전과 선진화라는 장기적 목표 아래 결정돼야 한다"며 "기존 파주 축구국가대표훈련원과의 시너지 효과, 기존 축구단체들과의 연계성, 축구인들의 편의성도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대한축구협회는 13일 축구종합센터 부지선정위원회를 열어 우선 협상자를 발표할 것으로 전해졌다.

제2NFC는 총 사업비 1천500억 원(추산)을 들여 33만㎡ 부지에 1천 명을 수용하는 소형 스타디움과 천연·인조잔디 구장(12면), 풋살구장(4면), 다목적체육관, 축구과학센터, 체력단련실, 수영장 등 훈련시설을 갖출 계획이다.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