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민들, 공정한 세상서 기회 누릴 수 있도록"

李지사 부처님오신날 법요식 참석… ‘평등의 가치’ 강조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2019년 05월 13일 월요일 제26면
▲ 12일 오전 화성 용주사에서 열린 불기 2563년 부처님 오신 날 법요식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관불 의식을 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 12일 오전 화성 용주사에서 열린 불기 2563년 부처님오신날 법요식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관불 의식을 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이재명 경기지사가 부처님오신날에 사찰을 찾아 "도민들이 공정한 세상에서 기회를 누리고 평화롭게 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 지사는 12일 화성 용주사에서 진행된 불기 2563년 부처님오신날 법요식에 참석, 인사말을 통해 "부처님께서 가장 중요하게 여기신 것이 모든 사람이 부처가 될 수 있다, 한 사람이 우주의 무게를 가진 존귀한 존재라고 하신 점"이라며 "공정의 가치가 정말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모두가 인간으로 존엄한 가치를 인정받고 행복한 삶을 살기 위해서는 이 세상 질서 속에서나마 공정하고 공평하게 기회를 누리고 각자 가진 역량을 충실히 발휘하고 노력의 몫을 인정받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국민 모두가 소외되지 않고 각자의 역량을 발휘하는, 그러면서 타인의 결과물을 과도하게 빼앗지 않도록 하는 것이 정치의 역할"이라며 "부처님께서 가르쳐 주신 가치 중 모두를 자유롭게 하는 것, 진정으로 자유롭기 위해서는 평등의 가치가 충분히 보장돼야 한다는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경기도에서도 도민들이 공정한 세상에서 기회를 누리고 평화롭게 함께 살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