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가평군, 민선7기 군수공약 1호 ‘운악산 관광마을개발’ 시동

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2019년 05월 14일 화요일 제9면

가평군이 심혈을 기울여 나가고 있는 ‘조종면 운악산 관광마을 조성’을 위한 사업타당성 조사가 적정이라는 결과가 나오면서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2019051401010004327.jpg
 13일 군에 따르면 가평8경인 ‘운악망경’을 비롯해 현등사 일대 및 인근 운악리 마을을 한데 묶어 유력관광거점으로 개발하고자 지난해 12월부터 약 6개월간 역사문화탐방형 운악산관광마을 조성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을 진행했다.

 그 결과 조종면은 전국 평균 대비 관광관련사업체와 종사자 비율이 높은 지역임에도 특별한 관광거점지가 없어 지역경제의 침체가 가속화 장기화 되고, 관광 및 문화시설 역시 주로 북한강 수변구역과 군 중심지에 위치하고 있어 본 사업을 통해 지역균형발전에 기여할 필요가 있다고 용역사는 내다봤다.

 또 타당성 분석에서도 지역균형발전, 정책의 일관성 및 군의 추진 의지를 반영할 때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총 사업기간 168억7천700만 원의 생산유발효과와 80억7천800만 원의 부가가치유발효과, 205명의 취업유발효과가 발생되는 등 지역경제에 긍정적 영향이 예상된다는 결과를 도출했다.

 운악산 관광마을 조성사업은 행정절차 등을 거쳐 오는 2020년 착공해 2024년 준공을 목표로 구름다리 설치, 진입부 등 관광마을 환경정비, 문화거점공간 마련, 관광안내시설 정비, 관광역량강화사업 등이 단계적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사업비는 58억여 원으로 예상하고 있다.

 특히 사업추진 및 재원조달방안에서는 중기지방재정계획 반영 및 군 자체투자심사를 통한 사업비 확보와 설계공모를 통한 기본 및 실시설계 후 구름다리 및 등산로 조성공사에 착공하는 방안을 제시하고, 경기도 지역균형발전지원조례에 따른 제2차 대상지역 선정으로 도비 85% 확보가 가능하다고 결론 냈다.

 이럴 경우 운악산 관광마을 조성 사업비가 현재 58억 원으로 계획돼 있어 도비 49억 원을 지원받으면 군은 15%인 9억 원을 부담하면 된다. 또 지방재정투자사업 심사규칙에 따라 60억 원 미만으로 군 자체심사로 사업시행이 가능하다고 용역사는 제언했다.

 이 같은 결과에 따라 군은 경기도 지역균형발전사업계획 선정에서 전략적으로 운악산 관광마을 조성사업을 상위에 배치해 즉각적인 사업예산 획득이 유리하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다.

 김성기 군수는 "공약은 군민과의 약속"이라며 "‘중단 없는 명품도시’를 완성해달라는 군민의 염원을 받들어 희망과 행복의 미래를 열어 드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운악리 마을회관에서 열린 연구용역 결과 보고회 및 토론회에는 배영식 군의원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 연구원, 지역주민 등 40여 명이 참석해 질의응답의 시간을 가졌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