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성남시청 로비서 5·18 민주화운동 사진전

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2019년 05월 14일 화요일 제0면

2019051401010004853.jpg
성남시가 15일부터 24일까지 열흘 간 시청 로비에서 5·18 민주화운동 사진전을 연다.

1980년 5월 광주의 참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시와 성남민주화운동사업회, 5·18기념재단,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이 공동 주최해 마련하는 행사다.

전시 행사명은 ‘Let′s go, Gwangju! 광주로 갑시다’이다.

영화 택시 운전사(2017)의 만섭(배우 송강호) 대사 "레츠 고, 광주"를 차용했다.

전시회장을 오면 1980년 당시 시민이 작성한 유인물 원고, 촬영된 사진, 공무원이 기록한 일지 등의 5·18세계기록유산과 독일인 기자 위르겐 힌츠페터가 남긴 다큐멘터리 영상, 유품, 영화 택시 운전사의 실존인물인 고 김사복 씨 관련자료 등을 볼 수 있다.

옛 전남도청 앞 전일 빌딩 외벽에서 발견된 외부 총탄 흔적 재현물과 영상, 지난해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이 새롭게 수집한 미공개 동영상도 볼 수 있다.

5·18 진상규명을 외치며 산화했던 성남지역 민주열사 김종태, 송광영, 신장호 씨의 관련 사진도 전시된다.

이 외에 어린이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당시 5·18을 겪었던 대학생, 여고생 등 6명을 웹툰 콘텐츠로 제작해 전시하고, 영화 속 택시 모형의 포토존을 설치·운영한다.

사진전 개막식은 행사 첫날 오후 4시 30분 시청 1층 로비에서 열리며 은수미 시장과 이상락 성남민주화운동사업회 이사장, 김후식 제39주년 5·18행사위원회 상임위원장, 고 김사복 씨의 아들 김승필(61. 분당구 정자동 거주) 씨가 함께한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