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천시 청춘with봉사단’ 장애인 농장 ‘베리굿초록날개’서 첫 활동

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2019년 05월 14일 화요일 제0면

봉사활동과 나눔을 통해 어려운 이웃들을 위로 하기 위해 만들어진 ‘이천시 청춘with봉사단’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2019051401010004886.jpg
14일 이천시에 따르면 제1기 청춘with봉사단이 지난 4월 6일 발대식을 갖고 지난 11일 이천시 부발읍에 소재한 장애인 자립농장 ‘베리굿초록날개’를 찾아 첫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들은 이날 아로니아 새순 제거작업 등 농장 일손돕기와 창고정리 등 구슬땀을 흘렸다.

5~6월 봉사활동처인 ‘베리굿초록날개’는 지적발달장애인과 부모가 모여 작물재배기술을 습득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재배하면서 장애인들의 경제적 자립 능력을 키우는 공동체이다.

이날 장애인과 농장을 찾는 봉사자들 모두가 상호이해와 자연에서 땀 흘리며 즐거움을 얻을 수 있는 기회가 됐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 봉사단원은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게 되어 좋은 경험이 되었고, 봉사활동은 어렵고 힘든 것이라는 인식이 바뀌게 되는 계기가 되었다"며 "앞으로 봉사활동에 적극 참여하여 사람들과 함께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천시 제1기 청춘with봉사단은 대학생부터 직장인까지 미혼남녀 35명으로 구성, 매월 1회 정기적인 봉사활동과 나눔을 통해 어렵고 소외된 이웃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