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윤택 나이 , 타의 추종 불허 독보적 표정 , 보헤미안 랩소디서 김상궁 까지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5월 16일 목요일 제0면
윤택 나이 , 타의 추종 불허해 명불허전 급 표정 , 프레디머큐리서 김상궁까지
20190515_231606.png
▲ 윤택 나이가 화제가 되고 있다. 인스타그램 캡처

윤택 나이가 화제가 되고 있다. 윤택 나이는 그가 출연하는 프로그램 나는 자연인이다 못지 않은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그의 나이는 올해 47살로 알려져 있다. 40대 후반의 나이로는 매우 동안임을 알 수 있다. 수염을 깎으면 피부가 흰편이고 부드럽다. 

윤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표정의 영상이나 사진을 올려놨다. 자신의 매력포인트를 스스로 잘 아는 듯 했다. 윤택은 이미 개그로도 절정의 인기를 누린바 있다. 

왕년에는 그가 등장만해도 그냥 웃음이 터질 정도 였다. 그의 백만불 짜리 표정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고 명불허전이라고 할 수 있다. 보헤미안 렙소디를 김상궁 놀이로 만드는 기발함도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