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포시, 소방서 등 3곳과 ‘재난취약층 복지서비스 지원 협약’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9년 05월 16일 목요일 제0면

군포시가 지역 내 재난취약계층의 안전지수 향상을 위해 유관기관들과 안전동맹을 구축했다.

2019051601010006542.jpg
시는 16일 군포소방서,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 한국전기안전공사 경기서부지사와 ‘재난취약계층 안전복지서비스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를 비롯해 3개 기관은 오는 10월 말까지 관내 재난취약가구를 대상으로 화재·가스·전기 안전점검, 화재감지기와 소화기 공급 및 사용법 안내, 가스안전장치(타이머콕) 설치, 전기 배선 점검 및 부적합 설비 교체 등을 시행한다.

한대희 시장은 "재난취약계층의 소방·가스·전기 안전을 점검하는 일은 각종 사건·사고를 예방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시가 예산 및 지원대상을 선별·관리하고, 유관기관이 실제 안전점검을 시행하는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월부터 4월까지 지역 내 11개 동 주민센터와 산본보건지소, 사회복지과와 여성가족과 등을 통해 안전복지서비스가 필요한 가구를 공개 모집 및 추천 접수해 261가구를 지원 대상으로 선정한 바 있다.

 군포=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