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왼손잡이 아내 , 스파이 활동에 허찔려 , 도끼에 발등을 찍히나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5월 16일 목요일 제0면
왼손잡이 아내 , 스파이 활동으로 허찔러 , 도끼에 발등을

20190516_210312.png
▲ KBS 왼손잡이 아내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KBS 왼손잡이 아내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왼손잡이 아내가 몇부작으로 끝날지에 대중적 관심이 매우 큰 편이다. 시청자들은 막판으로 스릴이 넘친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수경은 진태현에게 아무일도 없던 것처럼 반응한다. 진태현의 뛰어난 잔머리도 이수경이 배반을 했는지는 꿈에도 모른다.

김진우의 친부를 빼돌리는작전을 수행하는데 있어서 일등공신 역할을 한 것이다. 이수경은 태평하게 전화해서 시아버지를 잃어버린 것처럼 꾸며댄다.

이수경이 스파이 노릇을 할지는 진태현은 꿈에도 몰랐던 것이다. 부자상봉은 이수경이 없으면 어려운 상황이라고 할 수 있다. 이수경을 여전히 믿은 진태현은 믿는 도끼에 발등을 제대로 찍힌 격이라고 할 수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