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와대,황교안 발언에 "말이 그 사람 품격" 이라며 비판

강봉석 기자 kbs@kihoilbo.co.kr 2019년 05월 22일 수요일 제0면

청와대는 21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을 겨냥해 ‘진짜 독재자의 후예에게는 말 한마디 못하니까 여기서도 (북한의) 대변인이라고 하는 것 아닌가’라고 발언한 것과 관련, "연일 정치에 대한 혐오를 일으키는 발언, 국민을 편 가르는 발언이 난무한다"고 비판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황 대표의 발언에 대한 청와대의 입장은 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고 대변인은 "하나의 막말이 또 다른 막말을 낳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보통 ‘말이 그 사람의 품격을 나타낸다’라는 말을 한다"며 "그 말로 답변을 갈음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황 대표는 이날 인천 자유공원 맥아더 동상 앞에서 가진 연설에서 "이 정부가 저희를 독재자의 후예라고 하는데 진짜 독재자의 후예는 김정은 아닌가. 세습 독재자이고, 세계에서 가장 악한 독재자 아닌가. 김정은에게 정말 독재자의 후예라고 말해 달라"라면서 "제가 왜 독재자의 후예인가"라고 반문하며 날을 세웠다.

 강봉석 기자 kb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