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산시, 문광부 ‘한류관광 활성화사업’ 선정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 전망

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제5면

오는 6월부터 방영될 한류드라마 ‘아스달연대기’ 세트장이 있는 오산시가 문화체육관광부 ‘한류드라마 관광활성화사업’ 공모에 선정됨으로써 지역 관광사업이 크게 활성화할 전망이다.

시는 한류드라마 지역 촬영지 활용,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 관광 활성화를 목적으로 추진된 이번 공모에서 2차 심사를 거친 14개 지자체 중 합천군, 목포시와 함께 최종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공모 선정으로 지원받은 국비 7천만 원을 들여 내삼미동에 조성된 아스달연대기 세트장 관광 환경 조성 및 지역사회와 연계한 관광 체험 프로그램을 추진할 계획이다.

tvN에서 방영될 고대 판타지 사극인 아스달연대기 야외 오픈 세트장은 지난해 12월 내삼미동 공유부지에 2만1천㎡ 규모로 조성돼 현재 드라마 촬영이 진행되고 있다.

아스달연대기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펼쳐지는 이상적인 국가의 탄생과 그곳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투쟁과 화합 그리고 사랑에 대한 신화적 영웅담을 그린 드라마로 한류스타 송중기·장동건·김지원·김옥빈 등이 출연하며, 6월 1일 오후 9시 첫 방영한다.

시는 이번 세트장 조성 및 드라마 방영을 계기로 지역 관광인프라 확충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해 시가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