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평택 한 식당서 A형간염 바이러스 검출… 감염자 7명은 완치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제23면
평택지역 한 식당에서 A형간염 바이러스가 검출, 종사자 및 이용객 등 7명이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22일 평택시와 평택송탄보건소에 따르면 최근 이충동 소재 한 식당에서 A형간염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보건소는 지난달 24일 평택성모병원에 입원한 이 식당 조리사 B씨에 대해 A형간염 의심신고가 접수되자 역학조사 및 해당 식당에 대한 환경검체 검사를 진행했다.

조사 결과 이 식당에서 사용된 조개젓에서 A형간염 바이러스가 검출되자 경기도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21일 이 식당을 일시 폐쇄조치했다. 시는 이달 8일부터 21일까지 이 식당을 이용한 280명에게는 무료 예방접종도 실시했다.

감염된 B씨 등 7명은 현재 모두 완치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보건당국은 다음 달 13일까지 50일간 모니터링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