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양 삼덕공원 등 근린공원 CCT V카메라 개선 마쳐

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제0면

안양지역 근린공원이 더욱 안전한 시민 휴식공간으로 거듭난다.

2019052301010008892.jpg
안양시는 사업비 1억5천만 원을 들여 삼덕공원(안양4동)과 병목안시민공원(안양9동)의 CCT V카메라 개선작업을 마쳤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개선 작업으로 CCT V카메라는 500만 화소로 성능이 향상돼 더욱 선명한 화질을 유지할 수 있게 됐다.

기존에는 41만 화소에 불과했다.

CCTV 카메라는 삼덕공원은 8대에서 16대로, 병목안시민공원은 12대에서 24대로 늘어났다.

추가 설치된 CCTV 카메라는 시청사 U-통합상황실과 연계해 24시간 감시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이에 따라 범죄 예방을 비롯한 사건사고와 시설물 관리에 보다 신속히 대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대호 시장은 "시민 누구나 안심하고 휴식공간을 찾을 수 있도록 노후한 CCTV 카메라 개선사업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