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파주시보건소,분만취약지역 임신부 출산 환경 위해 산부인과 진료 개시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9년 05월 24일 금요일 제9면

파주시보건소는 분만취약지역 임신부의 출산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오는 27일부터 문산보건지소에서 산부인과 진료를 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그동안 파주시 북부지역인 문산과 적성지역 주민들은 산부인과가 없어 금촌동이나 고양시로 이동해야 하는 불편을 겪어 왔다.

 시는 최종환 시장의 공약사항으로 지난해부터 문산지역의 산부인과 병원 개설을 위해 의사회 등 지역 관계 단체와 간담회 등을 열어왔다. 또 예산을 편성해 최근까지 문산보건지소를 리모델링하고 최신식 초음파 장비와 임신·출산 등 산부인과 경력이 많은 우수 전문의를 채용했다. 문산과 적성 등 파주 북부지역 임산부와 여성들은 27일부터 문산보건지소에서 산전·산후 진료, 초음파·기형아·자궁경부암 검사, 부인과 질환인 자궁근종·난소종양·질염·갱년기 검사를 받을 수 있다.

   파주=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