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양경찰서,신종 합성마약인 ‘야바’(YABA) 복용 태국인들 적발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9년 05월 24일 금요일 제0면

포천지역 영세공장 밀집지역에서 일하는 태국인들이 신종 합성마약인 ‘야바’(YABA)를 하다가 경찰에 잇따라 적발됐다.

고양경찰서는 23일 야바를 사고팔고 흡입한 A(23)씨 등 불법체류 태국인 근로자 4명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또 야바를 흡입한 B(28)씨 등 불법 체류자 신분의 태국인 근로자 10명을 같은 혐의로 구속하고, C(23)씨 등 태국인 2명은 불구속 입건하는 한편 이들로부터 시가 3천200만 원 상당의 야바 403정과 야바 판매 수익금 197만 원을 증거물로 압수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포천 섬유공장과 가구공장 등에서 일하면서 이달초 한 태국인 마약 판매책에게서 사들인 야바를 되팔거나 흡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외국인 밀집 지역의 불법 체류자를 중심으로 마약이 유통되고 있는 것으로 확인돼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라며 "국제우편을 통해 밀반입을 시도한 정황도 있어 관계기관과 공조해 마약류 유통사범에 대한 단속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