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양시, ㈜킨텍스와 ‘아시아 마이스산업의 거점’ 만들기 위한 협약 체결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9년 06월 05일 수요일 제5면

고양시는 ㈜킨텍스와 국제 전시·컨벤션센터인 킨텍스를 ‘아시아 마이스산업의 거점’으로 만들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2019060401010001085.jpg
4일 시청 2층 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이재준 시장과 임창열 대표가 참석했다.

킨텍스는 마이스산업(회의·관광·전시회·컨벤션)의 중심지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국제 순회전시가 가능하다. 또 서울과 인천국제공항 접근성이 뛰어난 인프라를 갖추고 있지만 교통편리성을 높여야 한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따라 시는 GTX-A노선(수도권광역급행철도)과 연계해 킨텍스역의 환승 편의와 비즈니스 기능을 향상하기 위한 킨텍스 복합환승센터 설립, 출입국 편의 향상을 위한 도심공항터미널 및 경기북부 유일의 시내 면세점 유치 등 다양한 해결책을 모색해 왔다.

킨텍스 인근에는 일산테크노밸리, CJ 라이브시티, 방송영상밸리 등 일산지역의 자족기능을 향상할 각종 개발사업이 현재 추진 중이다.

이런 다양한 현안에 대해 시와 킨텍스는 올해 2월부터 뜻을 모으기 시작했다. 시는 제1부시장과 킨텍스 부사장을 공동 단장으로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구체적 협력 방안을 논의해 왔다.

이재준 시장은 "킨텍스 일대는 국제회의 복합지구이자 관광특구로써 고양시 자족기능 향상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한 중요한 거점"이라며 "협약을 통해 킨텍스가 아시아 마이스산업의 메카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