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과천서, 실종노인 발견 신고 2명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9년 06월 11일 화요일 제0면

과천경찰서는 위험에 처한 시민을 구조하고 공동체 치안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시민들을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했다.

2019061101010003889.jpg
우리동네 시민경찰은 각종 범인검거에 공헌하였거나 사고예방 등 사회질서유지에 협조한 시민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포상하는 경기남부청의 중점시책이다.

이날 선정된 시민경찰 고(64) 씨 등 2명에게는 감사장 수여와 함께 미니어처 형식으로 제작된 경찰 흉장 배지가 지급됐다.

직장 선후배 사이인 고 씨와 최 씨(51)는 지난 6일 관악산에서 길을 잃고 헤매던 80대 노인을 가족의 품으로 안전하게 돌려보내는 데에 공헌했다.

경찰은 지난 5일 ‘관악산에 다녀 온다 던 남편이 돌아오지 않는다’는 신고를 받고 야간수색을 실시하는 등 이틀간 경력을 집중하여 실종 노인을 찾고 있었다.

박형준 서장은 "지역사회의 안전을 위해 협력해준 시민들께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경찰이 시민이고 시민이 경찰’이라는 의미를 시민들과 공유하며 공동체 치안 활성화 및 체감안전도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과천=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