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 양수발전소 포천 유치 전폭 지원

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2019년 06월 12일 수요일 제21면
21-양수.jpg
▲ 포천 양수발전소 후보지 위치도. /사진 =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양수발전소의 포천시 유치를 위해 총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도의 이 같은 입장은 사업비 1조 원가량이 투입되는 양수발전소 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 안정적인 수도권 전력 수급을 도모하는 것은 물론 남북통일에 대비한 전력 생산의 기반을 구축하겠다는 이재명 지사의 의지에 따른 것이다.

한국수력원자력㈜은 국내에 500~800㎿급 양수발전소를 건립하고자 지난 2월부터 발전소 후보지 자율 유치 공모를 진행하고 있다. 이에 포천시는 지난달 31일 이동면 도평리 일대에 750㎿ 규모(원전 1기 기준 75% 수준)의 양수발전소를 건립하는 내용의 사업계획서와 주민 12만2천734명의 서명서를 한수원에 제출했다.

공모에는 포천시를 비롯해 강원 홍천군, 경북 봉화군, 충북 영동군 등 4개 시·군이 신청했다. 결과는 오는 14일 발표될 예정이다.

도는 포천시에 양수발전소가 건립될 경우 7천982명(연간 1천140명)의 고용 유발 효과, 1조6천839억 원(연간 2천413억 원)의 생산 유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도는 남북통일시대에 대비해 북한 지역에 전력을 공급하기 위한 중요 거점을 구축한다는 점에서 포천시 유치가 성사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포천 양수발전소의 경우 발전효율 면에서 우수하고, 전력수요가 많은 수도권에 가까운 지리적 특성상 송전선로 개설비용 절감과 송전 거리 단축에 따른 전력손실 감소 효과도 있어 경쟁력을 갖춘 것으로 도는 분석했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