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평군 하수찌꺼기 소각장 대기오염 배출물질 ‘기준치이하’

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2019년 06월 12일 수요일 제0면

양평군은 하수찌꺼기 소각장에 대해 지난 1월부터 6월 현재까지 매월 HCI(염화수소) 등 16개 대기오염 배출물질 항목을 측정한 결과, 법적 기준치보다 훨씬 낮은 수치로 나타나 안정적으로 운영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2019061201010004564.jpg
군은 전문업체에 의뢰해 매월 2회씩 정기적으로 오염 배출물질항목을 측정해오고 있다.

특히, 올해는 대기오염물질 완전 저감을 위해 7월 중 4억 원을 투입하여 건조기를 교체하면 더욱 더 안정적인 소각장 운영이 기대된다.

소각장 굴뚝에서 배출되는 가스는 소각로 굴뚝에 설치된 연소가스 분석기[Clean SYS]를 통해 환경공단과의 원격 감시체계가 구축된다. 이를 통해 오염물질 배출 현황을 수시로 확인할 수 있어 소각장 가동에 보다 철저한 관리와 운영이 이뤄지고 있다.

도상대 군 환경사업소장은 "소각장의 철저한 관리로 하수슬러지의 안정적인 처리와 대기오염물질 관리를 통해 주민 보건위생 환경을 위해 적극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