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유정 살해방법 , 사건 태극 바람개비는 여전히 , 이웃에겐 선심도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제0면
고유정 살해방법 ,사건 태극 바람개비는 슬프게 , 이웃에겐 다정한 척

MBC 실화탐사대 고유정에서는 놀란만한 증언이 소개됐다. 

20190612_221932.png
▲ MBC 실화탐사대 고유정 살해방법 사건
이웃은 고유정을 나쁘게 말하지 않았다. 고유정의 가족들도 좋은 사람이라는 점을 언급했다. 한 이웃은 고유정이 핸드폰 케이스를 주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고유정 전 남편 강모씨의 책상위에는 국화꽃다발이 쓸쓸하게 놓여 있었다. 
피해자 대학원 동료는 피해자를 그냥 못살게 구는게 목적일 것이라고 밝혔다.
 
강영호 씨는 너도 죽고 나도 죽자라고 말했다고 한다. 진짜 모습은 전 남편에게만 보여줬던 것이다. 

유족중에 사건 경위를 듣고 기절했다는 사람인 바로 동생이었던 것이다. 너무나 끔찍해서 이야기를 듣다가 쓰러졌던 것이다. 동생은 형이 아들을 위해 만든 대형 태극모양의 바람개비를 보여주기도 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