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동경희대병원, 오는 19일 개원 13주년 기념 다학제 뇌질환 건강강좌

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2019년 06월 16일 일요일 제0면

2019061401010005583.jpg
강동경희대학교병원은 오는 19일 오후 1시 30분, 병원 별관 지하 1층 강당에서 개원 13주년 기념 다학제 뇌질환 건강강좌를 개최한다.

개원 13주년을 기념, 뇌신경센터는 ‘뇌질환’을 주제로 치매(신경과 이학영 교수), 인지장애 한방으로 예방하자!(한방내과 박정미 교수), 뇌졸중의 주범·경동맥 협착증(신경외과 신희섭 교수), 백 세 건강을 위한 운동(재활의학과 이승아 교수) 등의 강연이 진행된다.

강동경희대병원 뇌신경센터장 유승돈 교수는 "2016년 태어난 아이의 기대수명은 0.3년 늘어난 82.4살이지만 병을 앓는 기간도 늘어나 건강수명은 64.9살로 짧아지고 있다. 따라서 치매, 인지장애와 같은 노인성 뇌질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백세시대에 장수보다 중요한 것은 건강하게 사는 것이다. 이번 건강강좌를 통해 치매의 조기 진단과 함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위해 다학제 접근 건강법을 배워 뇌 건강을 지키며 사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무료로 진행되는 이번 건강강좌는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간식과 기념품이 제공된다. 강연 후에는 뇌질환 관련 무료 건강 상담이 진행될 예정이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