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파주시, ‘2019년 외래품종 대체 최고품질 쌀 생산·공급 거점단지’ 선정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제17면

파주시가 농촌진흥청으로부터 ‘2019년 외래품종 대체 최고품질 쌀 생산·공급 거점단지’로 선정됐다.

16일 시에 따르면 이 사업은 국내 재배 외래 벼 품종을 우수한 국내 육성 품종으로 대체하고, 지역 특성에 맞는 우수 품질 쌀 생산·공급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추진하는 것으로, 경기도에서는 파주와 이천이 선정됐다.

시는 외래 품종 대체를 위한 지역 적합 최고 품질 품종으로 경기도농업기술원이 개발한 ‘참드림’ 품종을 선정했다.

거점 단지는 약 200농가, 500㏊로 구성됐으며, 시는 사업을 위해 ▶공동 작업을 통한 적량 파종·적기 모내기 실천 ▶질소비료 감축 ▶생산비 절감 소식 재배기술 보급 ▶품종 혼입 방지와 적기 수확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시는 2013년 참드림 품종의 지역 적응 시험을 했으며, 이듬해 재배면적 50㏊를 시작으로 올해 1천400㏊까지 확대하는 등 ‘참드림’을 지역 특화 브랜드로 육성 중이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2021년까지 참드림 재배 면적을 2천㏊로 늘리고, 지역 고품질 브랜드(한수위 파주쌀 참드림) 공급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단지 관리자, 파주시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 지역농협과 업무협약을 통해 참드림 품종의 종자 생산·재배·수매·유통에 이르기까지 유기적인 업무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파주=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