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도, 환경의날 맞아 업사이클플라자 개관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제0면

업사이클(Upcycle·새활용) 산업 육성의 거점 역할을 수행할 ‘경기도 업사이클 플라자’가 문을 연다.

경기도는 지난 15일 제24회 환경의 날 기념식을 겸해 도 업사이클 플라자 개관식을 열고 자원순환 촉진과 신규 일자리 창출을 위한 운영을 시작했다.

옛 서울농생대 건물인 ‘상록회관’을 리모델링해 건립된 도 업사이클플라자는 총면적 2천660.15㎡, 지상1층, 지하1층 규모다.

지상 1층에는 261.17㎡ 규모의 입주기업 공간은 물론 3D프린터, 페이퍼 및 원단류 커터기, 봉제기 등 장비를 갖춘 펩카페 ‘창작의 광장’과 정밀 3D프린터, 레이저 커팅기 등 첨단 장비가 구비된 공동작업장인 ‘순환창작소’ 등을 갖췄다.

김희겸 도 행정1부지사는 "환경보전은 우리 모두와 후손을 위한 것으로, 도는 환경 오염원 단속 및 폐기물 저감 노력을 해 나가겠다"며 "업사이클 활성화를 통해 환경보전과 부가가치 창출 등 1석 2조의 효과를 노릴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맑고 깨끗한 경기도’를 주제로 열린 이날 환경의 날 기념 행사에는 경기도의원, 환경단체, 업사이클플라자, 도민, 학생 등 800여 명이 참석했다.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