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조은정 , 잉꼬 전단계 주목받기도 , 퀸에서 여신급 마력을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6월 16일 일요일 제0면
조은정 , 잉꼬 전단계 주목을 , 퀸에서 여신급 마력으로 

조은정 전 아나운서가 휴일 뜨거운 관심사가 되고 있다. 조은정에 대한 주목은 소지섭이 거주지를 마련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이와 연관을 시키려는 억측때문이라고 할 수 있다. 
20190616_202100.png
▲ SBS캡처 조은정

올해 가장 뜨거운 쌍으로 각광을 받고 있는 두 사람은 만남부터가 큰 화제가 됐었다. 

롤퀸이라고 불리는 조은정 전 아나운서는 리포터로 소지섭을 취재하다가 인연이 맺어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조은정 전 아나운서는 소지섭과 손예진의 인터뷰를 진행하면서 다감한 눈길을 보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집을 보러 다닌다는 소식이 나온후 국수를 먹게되는 것 아니냐는 소문까지 났지만 그런 단계는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조은정 전 아나운서는 볼수록 매력이 넘치고 사람을 끄는 마력이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조은정 전 아나운서는 롤퀸에서 배틀까지 다양한 진행으로도 유명하다. 

그는 경기가 있을 때 마다 화사하고 청순하면서도 재치있는 발언으로 주목받은바 있다. 특히 셀카 사진과 현장 인증샷 등은 연예인 못지않은 반응을 일으키며 인기 몰이를 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