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조은정 , 보금자리로 뜨겁게 , 나중위한 준비로 억측을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제0면
조은정 , 보금자리 아닌데도 뜨거워 , 나중위해 준비 억측도

조은정 전 아나운서가 관심을 끌고 있다. 조은정 전 아나운서는 소지섭의 여친으로 알려져있다. 두사람은 현재 알콩달콩한 사이로 유명하다. 소지섭은 한남동에 고급 아파트를 매입했다. 

20190617_005810.png
▲ 조은정 SBS캡처
아파트 가치로 보면 혼자 살 것 같지는 않다. 규모나 평수 등을 유추해보면 알 수 있다. 조은정 전 아나운서가 새삼 거론된 것은 그 안주인에 대한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기 때문이다. 

소지섭은 이에 대해 아니라는 입장을 피력했다. 나중을 위해 준비하고 있는 집이라는 성급한 추측에 대해 분명히 선을 그었다. 

조은정 전 아나운서는  볼수록 매력이 넘치고 사람을 끄는 마력이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조은나래 아나운서는 게임의 여왕에서 정치나 시사까지 관심을 갖고 영역을 확대하고 외연을 넓히는데 힘쓰고 있다. 

조은나래 아나운서는 미모에서는 유저들의 인정을 받고 있다.

김민영 진행자는 늘씬한 키에 드레스가 매우 잘 어울리는 스타일로 유명하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