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동부인삼농협이 창립 60주년 기념식 및 인삼유통센터 개점식 개최

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제8면

경기동부인삼농협이 창립 60주년을 맞아 24일 오후 기념식과 함께 인삼유통센터 개점식을 개최했다.

2019062501010009056.jpg
기념식에는 엄태준 이천시장과 홍헌표 시의회 의장, 윤여홍 조합장 및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경기동부인삼농협은 1958년 조합원 41명의 용인삼업조합으로 창립, 현재는 이천·용인·여주·안성·광주·시흥·화성 등에서 인삼을 경작하는 농업인 783명이 조합원으로 활동 중이다. 상호금융예수금 1천200억 원, 상호금융대출금 900억 원 달성과 클린뱅크 5회 연속 수상, 농협 종합업적평가 2회 수상 등 각종 농협 평가에서 큰 성과를 이루고 있다.

이를 더욱 확대해 나가기 위해 부지 4천670㎡에 인삼판매장, 인삼홍보관을 갖춘 인삼유통센터를 이날 정식으로 열었다.

인삼유통센터는 경기도 및 수도권 소비자들에게 인삼 계열화를 통한 GAP 인증품, 유통이력제를 통해 안전하고 우수한 인삼을 판매할 예정이다. 인삼 재배에 적합한 마사토 토양과 천혜의 자연환경을 갖춘 시가 키워 낸 6년근 인삼의 우수성 홍보는 물론, 인근 수도권 소비자가 손쉽게 구매할 수 있어 농가의 안정적인 판로 확보에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

윤여홍 조합장은 "인삼농가를 위한 일념 하나로 꾸준히 성장해 온 경기동부인삼농협이 사람으로 따지면 환갑(還甲)을 맞았는데, 그동안 농협 발전을 위해 힘써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린다"며 "농협의 목적인 조합원이 생산한 인삼의 판로 확대와 유통 활성화를 위해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