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7월 입주물량 줄어도 경기도 쏠림 여전

전국 2만3309가구로 22.37% ↓ 시흥 배곧 등 도내 9294가구 달해

박노훈 기자 nhp@kihoilbo.co.kr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제6면
7월 전국 아파트 입주물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다소 줄 것으로 예상되지만 경기도내 입주물량은 여전히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부동산정보서비스 ㈜직방에 따르면 다음 달 전국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은 2만3천309가구로 전년 동월 입주물량인 3만26가구에 비해 22.37%(6천717가구)가 감소할 것으로 예상됐다.

전월 대비 7월 입주예정물량은 전국 40.01%(1만5천546가구), 수도권 47.80%(1만1천23가구), 지방 28.64%(4천523가구)가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입주예정물량은 경기, 강원, 부산, 충북, 인천 등에 집중 분포해 있다. 경기 9천294가구, 강원 2천665가구, 부산 2천547가구, 충북 2천529가구, 인천 2천100가구 순이다.

도내 주요 입주예정단지로는 고양 향동택지지구에 공급되는 ‘DMC호반베르디움더포레2 3·4단지’, 시흥 배곧신도시에 위치한 ‘배곧호반써밋플레이스 1·2단지’를 비롯해 남양주·오산·용인·의정부·이천·화성시 등에 집중돼 있다. 인천시는 연수구 송도동의 ‘송도SK뷰’ 2천100가구다.

㈜직방 관계자는 "7월 입주예정물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수도권은 27.03%(4천460가구)가 감소한 1만2천40가구, 지방은 16.69%(2천257가구)가 감소한 1만1천269가구인 것으로 파악됐다"고 전했다.

박노훈 기자 nhp@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