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장애인차별철폐연대 용인시에 장애인권리확보 대책마련 촉구

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2019년 07월 12일 금요일 제0면

경기장애인차별철폐연대와 수지장애인자립생활센터는 11일 용인시청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장애인 권리 확보를 위한 용인시의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기자회견에서 "장애등급제 단계적 폐지에 발맞춰 용인시도 개인별 지원서비스를 통해 장애인의 안정된 자립생활을 보장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이어 "용인시는 장애인에 대한 이동권, 활동 지원, 자립생활에 대한 대책이 미흡했다"며 "많은 중증장애인이 인간다운 삶을 살 수 있도록 장애인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달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장애인 활동에 대한 시의 추가 지원 ▶장애인 이동권 보장 ▶발달장애인을 위한 평생교육 지원 ▶장애청년을 위한 정책·인권조례 제정 ▶장애인거주시설 30인 초과 인원에 대한 탈(脫)시설 권리 보장 등을 요구했다.

경기장애인차별철폐연대 관계자는 "지난 4월 수원역에서 18일간 농성을 통해 탈시설을 위한 자립생활 주택, 활동 지원서비스 등 소기의 성과를 거뒀다"며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용인 등 도내 10개 지역을 순회하며 장애인 권리 확보 투쟁을 벌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용인=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