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中 화학업체 빈화 그룹, 韓 반도체 기업에 불화수소 공급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제0면
빈화 그룹, 불화수소를 
수정됨_326114_129959_3030.jpg
▲ 중국 화학업체 빈화 그룹이 불화수소를 공급하기로 했다.

한국 반도체 기업들이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라 불화수소 구하기에 매진하고 있는 가운데 중국 화학업체 빈화 그룹이 불화수소를 공급하기로 했다.

17일 일본 주요매체들에 따르면 중국 산둥성에 위치한 빈화 그룹이 한국 기업들을 대상으로 불화수소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빈화 그룹은 자체 테스트를 거쳐 불화수소 생산 및 납품에 대한 조건이 들어맞음을 확인했고 한국 반도체 기업과 손잡게 됐다. 

특히 빈화 그룹은 작년에 불화수소 양산이 가능함을 확인했고 중국 자체에서도 불화수소에 대한 발전이 이뤄지고 있는 상황이라 양측의 니즈를 충족하기에 적당했다는 평.

 불화수소는 반도체 기판 표면처리에 들어가는 소재로 우리나라는 불화수소를 주로 경쟁력이 높은 일본을 통해 들여오고 있었다. 하지만 최근 일본 정부가 강제 징용 배상판결에 대한 보복조치로 해당 소재의 수출 제한 조치를 내려 한국 반도체 기업들의 시름이 깊어진 바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