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기부전시회서 그림 재능 나눈 여고생들 격려

이상연 작가, 인천예일고에 ‘장학금’ 개인전서 원목시계 작품 컬래버 인연

김재성 기자 jskim@kihoilbo.co.kr 2019년 07월 22일 월요일 제21면
인천예일고등학교는 이상연 작가의 기부전시회에 컬래버 작가로 참여한 4명의 학생(송솔·정채원·김민정·서정민)에게 지난 19일 20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이 장학금은 올 3월 문인화가 봄날 이상연 작가의 세 번째 개인전이었던 ‘인천을 향한 한결같은 마음으로’ 기부전시회에서 작가의 작품을 엽서로 제작·판매해 모은 수익금이다.

인천교육사랑회(인교사모) 대표이기도 한 이상연 작가는 지난해 9월 인교사모 강사들과 함께 교육협력 협약식을 가진 바 있다. 교육기부 일환으로 동아리 학생들과 냅킨아트 수업으로 원목시계 컬래버 작품을 완성해 그 중 4명의 학생이 기부전시회에 함께 참여했다.

김진영 교장은 "교육기부로 진행된 수업에서 학생들이 완성된 작품들을 기부전시회에 기증하고, 그 작품들이 어려운 이웃에게 나눔과 배려로 전달돼 의미가 더욱 크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연계된 기부문화가 교육 현장과 이어지는 계기가 많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재성 기자 js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