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시흥시,시설관리공단 도시공사로 전환 위한 조직 변경 추진

이옥철 기자 oclee@kihoilbo.co.kr 2019년 08월 07일 수요일 제8면

시흥시는 현재 시설관리공단을 도시공사로 전환하기 위한 조직 변경을 추진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시흥시시설관리공단은 시의 폐기물소각장 관리, 종량제봉투 판매 관리 등 환경사업은 물론 공영주차장 운영 등 교통사업과 문화체육시설 및 공원 관리까지 시민의 삶과 연결된 시의 다양한 행정사무를 위탁받아 관리해 오고 있다.

 그러나 시가 52만 대도시로 진입하면서 기존 위탁대행 사무뿐만 아니라 도시의 성장 과정에 필요한 각종 인프라 구축·관리를 위한 선도적 시스템으로 전환해야 하는 시점에 와 있고, 도시개발사업 등 수익 창출이 가능한 구조로의 전환을 통해 개발이익이 다시 시흥사회에 재투자되고 환원될 수 있도록 시설관리공단을 도시공사로 조직 변경한다는 게 시의 설명이다.

 도시공사는 시가 100% 출자하는 시의 자회사로, 시의 정책 방향에 따라 운영할 수 있어 개발이익금을 일부 환수해 재정 확보에 기여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지역주민의 의견을 반영해 직접 도시기반시설 또는 원도심 투자를 통한 시 균형개발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개발가용지가 무궁무진한 발전 잠재력을 가진 도시이다. 인근 지자체는 공단의 조직 변경(공사 전환) 후에도 개발사업이 없거나 개발사업 준비를 위해 상당 기간을 소모하고 있는 반면 시는 바로 추진 가능한 월곶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이 준비돼 있으며 향후에도 매화산단 배후주거지, 옛 염전지구, 토취장지구 등을 비롯한 잠재된 도시개발 여력도 충분한 상황이다.

 지난 7월 제268회 시흥시의회 임시회에서 시흥시시설관리공단 조직변경(공사전환) 동의안이 의결됨에 따라 시는 향후 시흥도시공사 설립 조례안, 자본금 출자 동의안 의결 등의 제반 절차를 거쳐 도시공사의 연내 출범을 목표로 하고 있다.

 임병택 시장은 "앞으로도 도시공사 추진과 관련된 시민들의 우려하는 말을 귀담아 듣고 최선의 준비를 다해 향후 도시공사가 시흥시 미래의 양적·질적 성장을 위한 촉진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시흥=이옥철 기자 oclee@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