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항공정비 실습~자격증 취득 취업 향해 훨훨

항공대, 내년도 평생교육원 신입생 모집… 인·적성 면접 통해 선발
학점은행제 과정으로 교내 격납고서 다양한 기종으로 수업 진행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9년 09월 04일 수요일 제12면
한국항공대학교가 2020학년도 평생교육원 항공정비전공 신입생을 상시 모집한다.

3일 항공대에 따르면 내년 3월 9일 개강하는 이 프로그램은 고교 내신 및 수능성적을 반영하지 않고 100% 인·적성 면접을 통해서만 정원 120명을 선발한다.

학점은행제 과정으로 4학기를 이수하고 나면 전문대 졸업과 동일한 항공정비 전문학사 학위를 수여하고, 재학 중 한국산업인력공단의 항공산업기사, 교통안전공단의 항공정비사 등 2개의 국가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어 취업에 큰 도움이 된다. 특히 본인이 원할 경우 학위 연계를 통해 4년제 공학사 학위도 취득 가능하다.

최근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수가 늘어나고 국토교통부의 항공사별 항공정비사 채용 권고기준이 엄격해지면서 항공정비사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해 항공정비전공의 취업 전망은 매우 밝은 편이다.

졸업 후에는 항공사·산림청·소방청 등 각종 항공기 사용 기업 및 기관에 항공정비사로 취업하거나 육군·공군·해군·해병대에 기술병이나 기술부사관으로 취업할 수 있으며 취업률도 높게 나타나고 있다.

한국항공대는 항공정비사에 대한 높은 사회적 수요를 반영해 2016년부터 평생교육원 항공정비전공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 개교 67주년을 맞은 항공특성화 대학으로서 조종사, 관제사, 항공기 설계자 등 다양한 항공 분야 전문가를 양성해 온 경험을 살려 항공 정비와 관련한 전문성 있는 커리큘럼을 구성했다.

한국항공대 평생교육원 관계자는 "12만㎡ 캠퍼스에서 쾌적한 학교생활을 누릴 수 있으며, 캠퍼스 안에 있는 비행교육원 격납고에서 다양한 기종의 항공기로 실습교육을 받는다는 것이 유사 과정과의 차별성이다"라며 "한 학기당 260만 원 선으로 국내 항공정비전공 과정 중 가장 현실적인 교육비도 장점으로, 지원자가 매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항공대 평생교육원 항공정비전공의 원서 접수는 홈페이지(www.life-kau.kr)를 통해 상시 가능하다. 문의:한국항공대 평생교육원 교육지원팀 ☎02-300-0201~2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