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Tour de DMZ 2019’ 국제 자전거대회 510km 대장정 마지막 구간 질주

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2019년 09월 05일 목요일 제0면

‘평화, 그리고 화해 협력, 새 시대를 달린다’란 슬로건으로 지난달 30일부터 5일까지 ‘Tour de DMZ 2019’ 국제자전거 대회가 강원도 고성 통일전망대를 출발해 5일간 개최 됐다.

DMZ.jpg
동해의 고성에서 서해의 강화도까지 총 510km의 구간에서 펼쳐지는 이 대회는 국내·외 청소년 엘리트 선수들이 참가하는 ‘국제청소년 도로 사이클 대회’와 대한자전거연맹에 등록된 동호인 선수들이 참가하는 ‘마스터즈 도로 사이클대회’ 그리고 일반인들이 참가하는 ‘전국 동호인 도로사이클대회’ 등 3개 대회에 1천400여 명이 참가했다.

특히 올해로 4회째인 ‘Tour de DMZ 2019’ 국제자전거대회는 해외 16개 팀(142명)과 국내 고등부 5개 팀(45명) 등 총 2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했다.

‘국제 청소년대회’와 ‘마스터즈 도로사이클대회’는 지난 1일부터 2일까지 연천 공설운동장에서 열렸으며, 이날 김광철 군수는 대회 참가자들에게 "평화의 도시인 연천에서 국가지질공원을 비롯해 DMZ 일원의 아름다운 경관을 보고 느끼며,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환영사를 전했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